Home > 센터소식 > 언론보도
 
취업정보 참여마당 센터소식 중점추진사업 센터소개
21-04-27 [서울신문]서울신문·KIOST ‘서해5도 수역 법제화’ 업무협약
관리자  test@test.com 22.03.03 307

서울신문·KIOST ‘서해5도 수역 법제화’ 업무협약

4·27 판문점선언 3주년인 27일 서울신문사(사장 고광헌)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원장 김웅서)이 업무협약서를 체결했다. 두 기관은 지난 1월 15일부터 3월 5일까지 서울신문에 연재됐던 ‘서해5도를 다시 보다’ 기획의 연장선에서 사단법인 아시아국제법발전연구회(DILA 코리아)가 주관하고 서울신문 평화연구소와 KIOST 해양법정책연구소가 공동 주최한 ‘서해5도 수역 법제화 프로세스와 서해평화체제 구축’ 학술대회에 앞서 협약서에 서명했다.

협약서는 서울신문과 KIOST가 서해 5도를 포함한 해양현안 및 해양과학기술 분야의 대중 인식 증진과 관심을 고취하고 해양현안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서해5도 및 접경 수역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끌어올리기 위해 신문 연재, 백서 발간, 콘퍼런스 개최, 관련 자료의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에 협력한다는 내용이 골자다.

고광헌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서해5도 수역의 법제화 프로세스에 모든 회사의 역량을 동원해 해양 잠재력을 키우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다짐했다. 김웅서 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잊히고 고립되고 희생의 굴레에 갇힌 서해5도 주민들의 한을 풀고 평화와 협력의 공간을 만드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 대표 경선에 나선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동영상을 보내 서해5도를 평화수역으로 만드는 데 힘을 보태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이인영 통일부 장관 대신 참석한 최영준 차관도 “판문점선언은 여전히 유효하며 제도화된 평화를 향해 정부는 한발 한발 걸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이어진 학술대회에서는 황성기 평화연구소장을 비롯해 이진영 인하대 국제관계연구소장, 최태현 상설중재재판소 중재위원의 사회로 세 세션으로 나눠 연구자들의 주제 발표 후 김민배 전 인천연구원장 사회와 강국진 서울신문 정책뉴스부 차장, 권동혁 통일부 남북접경협력과장, 우승범 인하대 경기씨그랜트 센터장, 황 소장 등이 참여해 종합토론을 벌였다. 앞으로 외신기자들과 함께 서해5도를 돌아보는 간담회, 백서 및 총서 발간으로 이어진다.

임병선 평화연구소 사무국장



>>기사링크

2021-04-28 [경인일보] 안보에 갇힌 서해5도 수역…'평화 기본법' 떠오른다
20-11-19 [중부일보] 인천 해양쓰레기 문제에 대한 과학적 대응방안 모색할 때
이름 비밀번호